2015.04.16 10:15

 

어느 일요일,

귤밭 일을 일찍 마치고 돌아와서, 한참을 녀석들과 놀았다.

(마당(집앞)쪽 잔디는 전멸이지만, 텃밭쪽은 그래도 잔디가 멀쩡한 편~ㅎ)

 

 

텃밭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노는 녀석들~ (파란 목줄이 수지, 어깨끈이 수리)

(수리는 지 이름표 목줄을 어찌 풀렀는지, 잘근잘근 씹어놔서;;; 급한대로 요즘은 외출용 어깨끈을 입고 있다)

 

 

 

수지

 

 

수리

 

 

마리

 

 

 

 

수지의 썩소??ㅋㅋㅋ

 

 

 

왼쪽이 수지, 오른쪽이 수리

 

 

 

수리의 비상~ㅋ

 

 

마리 

 

 

수지

 

 

 

 

 

수리

 

 

수지

 

 

 

수리

 

 

 

 

두 녀석의 입크기재기 놀이와 마리의 딴짓~ㅎ

 

 

 

 

마리와 수지

 

 

 

 

수리

 

 

 

수리와 수지

 

 

 

 

 

 

 

 

수리 스페셜?ㅋ

  

 

 

 

 

수지

 

 

 

 

며칠 후인 4월 9일, 난산리 귤밭에 갔을때,

그날따라 엄청 천방지축인지라... 다른 동네에서 길 잃어버릴까바 묶어뒀는데, 그래도 좋다고;;; ㅎㅎㅎ

 

 

 

 

 

그리고 4월 11일...

이날은 수리와 수지가 태어난지 1년되는 날이다.

 

 

생일이라고 따로 해줄건 없고해서, 거의 하루종일을 마당+텃밭에 나가서 같이 놀았다. 

(마침 날도 좋아서 빨래도 주렁주렁~ㅋ)

 

 

 

놀다가 중간에 녀석들이 젤 좋아하는 닭고기통조림을 하나씩 선물로 줬는데,

통조림을 따서 세개의 그릇에 붓는동안, 녀석들 집중력이 장난 아니란;;; ㅋㅋㅋ

 

(왼쪽부터 수리, 수지, 마리 순)

 

 

 

 

요즘은 자율급식 중이라 뭘 줘도 진공청소기처럼 먹는 일이 거의 없는데,

통조림만은 양보할 수 없는건지... 다시 진공청소기의 귀환;;; ㅎㅎㅎ 

 

 

 

그날 오후...

(언제나) 기분 좋은 수지~ㅋ

 

 

신나게 땅 파며 놀고 난 뒤라 얼굴이 지지붕하지만 한없이 귀여운 녀석들~ㅋ

(마리 궁디는 또 찬조출연~ ㅋㅋㅋ)

 

 

 

 

마리야~ 

수리랑 수지 낳고 키우느라 고생했다~

 

수리/수지야~

큰(?) 말썽없이 잘 지내줘서 고맙다~

 

 

그리고... 마리/수리/수지야~

잔디 다 죽이고 말썽 좀 피면 어떠냐,

지금처럼 밝고, 건강하게 지내주렴~ ^^*

 

 

 

 

  • 유키 2015.04.19 08:30 신고

    안그래도 어제 제주 반바퀴 라이딩 후기 다시 보면서 꼬물꼬물하던 수리수지 발견했는데..
    일년사이 이렇게 폭풍성장했네요!! 수리수지 생일 축하해~!! .^^

    • 또치 2015.04.19 21:40 신고

      저녀석들 힘도 엄청나서, 매달리면 뒤로 밀리기 일쑤~ ㅋㅋㅋ

  • 세월따라 2015.04.22 19:44 신고

    1년 돌 잔치했네요 ㅎㅎ
    축하 ~
    마리는 항상 이쁘고, 구엽고, 참한 모습이네요.
    개구쟁이 자식 둘 같이사느라 힘도 들겠아요 ㅎㅎㅎ

    • 또치 2015.04.23 07:53 신고

      비록 달랑 통조림 하나씩이지만 녀석들이 좋아하는걸 차린거(?)니, 잔치 맞는거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