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1.16 14:39

 

11월초, 기술센터에서 빌린 파쇄기를 반납하고 나니, 늦은 점심을 먹어야 할 시간,

협재 근처에서 파는 돈까스를 먹으러 갔더니 하필 화요일이 휴무...

 

 

아, 어쩔까... 하는데 길가에 나플거리던 하얀색의 즉석떡볶이 알림판이 눈에 띈다.

 

그래서 떡볶이라도 먹자~하고 찾아간 곳이 여기였다.

 

 

 

멀리서 보고 가게이름이 '한치 바다'인줄 알았는데, 자세히 보니 '한치 앞도 모를 바다'란다. ^^

 

 

농가주택을 개조한 집인듯

 

 

사진에서 왼쪽 아래에 보이는 테이블이 2~3인용으로 우리가 앉았던 것과 같은 크기인데, 

가스렌지가 올라가 있어서 그런지 둘이 먹기에도 살짝 좁아서, 잘 배치해가며 먹어야 했다. ㅋㅋㅋ

 

 

벽 한켠

 

 

메뉴판

 

 

메뉴판이 한 눈에 안 들어와서 한참을 들여다 봤는데,

2인분 가격이 떡볶이치곤 고가인 23,000원.

 

 

떡이 들어간 해물탕을 먹으러 왔다고 생각하기로 하고,

떡볶이를 먹으러 왔으니, 일단 하나 시키고 기다렸다.

 

 

 

조금 후에 가져다 준 작은 종이 하나, 먹는 방법~ㅋ

 

 

이내 나온 떡볶이,

 

 

한치는 물론, 쭈꾸미, 꽃게, 딱새우 등등의 해물이 잔뜩~들어있는것이 그냥봐도 떡볶이 같지는 않았다.

게다가 한켠엔 전복까지 있었으니... 흐흐흐~

 

 

일단 불을 켜고 쪽지에 적힌대로 뒤적뒤적 익혀서~

 

 

먹을땐 후딱~ ㅎㅎㅎ

 

2인분이지만 둘이서 와서 양이 많다는 사람도 있고 적다는 사람도 있다는데,

우리는 당연히 후자;;; ㅋ

 

 

남은 국물에 밥도 볶아 주는데, 두개는 솔직히 많을 듯해서 하나만 볶았다.

(= 우리가 그렇게 돼지는 아니다;;; ㅋㅋㅋㅋㅋ)

 

 

 

볶음밥까지 거나~하게 먹고 배 두드리며 나왔다~

 

뭐, 떡볶이 먹은거 치곤 후덜덜한 가격이나,

(떡이 들어있는) 해물탕을 둘이 먹었다고 치면 적당한 가격이 될 수도 있을 거. ^^

 

 

 

나오면서 보니, 지붕에 구름도 떠 있고~ㅋ

 

 

 

 

위치는 협재해수욕장 근처, 2차로길에서 골목으로 조금 들어가야 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림읍 | 한치앞도모를바다
도움말 Daum 지도
  • 광주랑 2015.11.17 09:47 신고

    저게 정말 떡볶이의 비주얼 맞나요 .. 역시 제주답다.네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광주광역시 공식 블로그 '광주랑'에도 많은 방문 부탁드려요 ~

    • 또치 2015.11.18 00:24 신고

      언뜻보면 해물탕 같지만, 떡볶이 맞아요~ ㅎㅎㅎ
      제주라서 가능한? ^^;;;

  • 유키 2015.11.17 13:27 신고

    떡볶이 아니구만요.. 통볶이!!!! 아......
    여기 끌려요... 요기거리랑 같이... ! >_< !

    • 또치 2015.11.18 00:25 신고

      어디든 둘이가면 선택의 폭이 좁아~
      특히 이곳은 여럿이 가야 제대로 느낄수 있을듯 허이~ ^^*

    • 유키 2015.11.22 15:34 신고

      두명이서 네명처럼 먹을 수 있으면서 이러신다아~ ㅋㅋㅋㅋ
      다음엔 대식가 유키와 함께 떠나보아요! 흐흐흐~

    • 또치 2015.11.22 20:37 신고

      워~워~~ 나 소식가야;;; ㅡㅡ^

  • 세월따라 2015.11.17 20:15 신고

    제주도의 싱싱한 해물떡복이집이네요
    맛나겠어요.

    • 또치 2015.11.18 00:27 신고

      (늦은 점심이라 배고파서?) 정말 맛있었어요, 마지막에 비벼먹은 밥은 예술이었구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