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8. 20. 09:37

 

이번엔...

자그마한 온실을 만들고 싶어서 벌린 일;;;

 

 

지난번에 겁없이 큰 나무 두 그루를 베었고~ㅋㅋㅋ ( http://bada.tistory.com/820 )

(사진에서 오른쪽 나무 두 그루를 베어냄)

 

 

그 잔해;;;ㅋ 

 

 

 

연일 30도를 오르는 더위 속에서도 그 잔해를 틈틈히 태워 없에는 중에...

 

 

 

시멘트와 모래를 또 주문해서;;; 기초를 만들었다~ ㅎㅎㅎ

 

 

 

젤 먼저...

지금있는 창고처럼 워크메이커로 앞쪽부터 처리해놓고~

 

 

 

하다보니 14개나 되더란;;; ㄷㄷㄷ;;;

 

 

 

드뎌, 기초부분의 미장을 시작했다~ 

역시나, 시멘트벽돌로 (얼기설기)거푸집을 만들고서~ ㅋㅋㅋ

 

 

 

그러나, 한번에 하긴 많은 양이라 조금씩 하는 걸로 바로 수정~ㅋ

 

 

 

다음날은 강행군;;;

남은 부분을 한꺼번에 다~ㅋ

 

 

 

하는김에, 원래 있던 창고의 뒷부분도 시멘트를 부어 놓았다. 

 

 

 

우리가 하루종일 나와있으니, 마리녀석은 신이 났고~ ㅎㅎㅎ

 

 

놀자고 하는건지... 어지간하면 곰은 꼭 데리고 다녔다~ ㅋㅋㅋ 

 

 

 

기초 완성~

중간의 나무 두개는;;; 저게 최선;;; 

 

 

전정톱으로는 저걸 완전히 베어낼 수는 없었고,

그렇다고 저 윗부분을 덮을 정도로 두텁게 기초를 올리(려고 시멘트와 모래를 또 섞)기엔 우리 체력이 바닥이고,

또 그러면 기초가 늠 높아져서 패쓰~ㅋ

 

 

어짜피 온실(창고?) 내부쪽으로 들어갈거니,

온실 만들면서 처리하는 쪽으로 합의 봄~ ㅎㅎㅎ

 

 

 

 

 

그러나 이역시...

현관을 먼저 마무리 짓고 할 예정이라;;;

완공이 언제가 될지는 아무도 모른다는게 함정;;;

ㅋㅋㅋㅋㅋ

 

 

 

 

 

  • 와코루 2013.08.20 10:28

    와 이걸 다 직접 하시는군요~ 대단하세요 ㅎㅎ

    • 또치 2013.08.20 11:25 신고

      언제까지 꼭 마쳐야하는 일들이 아니니...
      천천히 조금씩 해 가는거지요~ ^^

  • 이좋은제주 2013.08.20 12:48

    현재진행형이 과거분사가 될 때가지!!!ㅋㅋㅋ 삼복더위에 진짜 대단하십니다.
    전 베란다 유리창 시트지도 더위 못붙이겠다며 미루는 중이에요_
    시멘트 무늬 찍는 틀이 있군요~ 너무 예쁘다아!!! 돌담을 바닥에도 깔아놓은거 같기도 하고_ 색칠하고 싶어요
    >ㅁ<

    • 또치 2013.08.20 16:44 신고

      안 그래도 만들때 시멘트에 색을 넣는걸 고민하다가 그냥 찍었어요;;;
      ㅋㅋㅋㅋㅋ

  • 다스 2013.08.21 18:28

    에효 땡볕에 무지더웠을텐데 고생하셨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