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7. 28. 19:30

 

창고옆(동쪽, 왼쪽)에 온실을 지어볼까 하고...

그 자리에 자리하고 있던 후박나무 두 그루를 베었다.

 

 

원래 나무들이 이렇게 있었다. 

(오른쪽 두 그루를 베어야 함)

 

 

 

창고 왼쪽의 아래부분은 전부 꽃밭이었는데,

우선 꽃들을 한쪽으로 몰아서 꽃밭크기를 반이상 줄이고 나서...

나무를 전정톱으로 자르기 시작했다~ㅋ

 

 

그리고...

전정톱(엔진톱이 아닌 순수 손힘으로만 쓰는 톱)으로만 해야하다 보니,

밑둥을 한번에 자르는게 아니라, 윗가지부터 조금씩 베어 내려오기 시작해서 마지막에 밑둥을 베어야 했다.

 

 

 

우선 가운데 하나부터, 윗 가지를 모두 쳐 내고;;;

 

 

밑둥까지 자르고... 그 옆의 나무도 윗가지부터 잘라가기 시작~ 

 

 

떨어진 나뭇가지들~

 

 

두번째 나무도 밑둥 제거 완료~ㅋ

(기대 놓은거라 아직 안 자른걸로 보이나, 옆에서 보면 확실히 잘라낸거 맞습;;; ㅋㅋㅋ )

 

 

 

전체 모습;;;

왼쪽에 잔디로 둘러쌓인 부분이 작아진 꽃밭이고, 오른쪽이 온실(or 창고??)이 들어갈 자리다.

 

 

자른 나뭇가지들은...

마른 후 태우려고 우선 뒤쪽에 쌓아 두었다. 

 

 

 

이걸 하루에 다 한건 아니고;;;

하루는 꽃밭 옮기고 나무 하나를 밑둥만 남기고 베어냈고...

그 나무 밑둥을 마져 잘라내고, 옆의 나무도 밑둥까지 베어낸게 또 하루...

총 2일 작업내용이다~ ㅎ

 

 

 

이젠...

젤 먼저 온실 들어갈 자리 앞쪽을... 옆 창고앞처럼 워크메이커로 두줄을 더 깔아준 후,

온실이 들어갈 자리를 시멘트로 바닥 고르기를 하고...

그 위에 온실을 지을 생각~ ^^

 

 

또 다시 시멘트에 모래를 섞어가며 미장을 할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땀으로 눈앞을 가리지만;;;

 

이미, 일 벌이기는 또 시작된거~

ㅋㅋㅋㅋㅋ

 

 

 

 

  • 유키 2013.07.29 10:36 신고

    나무가 아까운 도시 츠자이지만 멋진 온실 기대할께요~ !! ^o^/

    • 또치 2013.07.29 11:32 신고

      우리도 고민은 많았으나...
      나무도 많고, 저 자리가 딱이라;;; ㅋㅋㅋㅋㅋ

  • kelly 2013.07.29 12:58

    미장하는날 저 방문해서 구경만 좀 해도 될지요..??

    • 또치 2013.07.29 13:00 신고

      늠 더워서 아직 모래+시멘트 주문도 안 했어요;;;
      ㅋㅋㅋ

  • kelly 2013.07.29 12:58

    아니 가능함 시다도 괜찮은데..

    • 또치 2013.07.29 13:00 신고

      하하~
      시작하면 길 까는데만 최소 3일이상이니, 그중에 하루 놀러오셔요~ ^^

  • 세월따라 2013.07.31 11:10

    겨울화목 준비도 되네요
    온실 모습이 궁금해지네요^^

    • 또치 2013.07.31 11:29 신고

      온실이될지, 창고가 될지... 아직도 왔다갔다 하는 중이랍니다~ ㅎㅎㅎ

  • 땡굴이 2013.08.04 11:08

    또치언니?님 온실만드시는군요 지난번 워크메이커봤어요
    너무 신기했습니다^^
    제가 미국에서 직구하는데 아마존에서 워크메이커 한두개정도는 배송업체통해서 오믄 배송비가 많이 저렴해서 10불 좀넘으면 받으일 수있을거에요 저도 그거 보고 관심있어서찾아봤더니 하나에 무게가 3파운드정도하더라구요^^ 그땐 이미 사셔서 말씀안드렸는데 더 필요하심 배송대행지 통해 구매하세요
    앗 이렇게말하고보니 광고쟁이에 오지랖쟁이같아요;;저도 미국친척이 온라인으로 살수없는것을 개인으로 받았는데 택배비가 80불나왔던 쓰라린 기억이 ㅠ 그럼 온실기대할께요

    • 또치 2013.08.04 12:58 신고

      받아서 보내준 후배나 저나...
      배송비가 그리 많이 나올줄 알았으면 차라리 첨부터 몇개 더 주문하는건데~하고 살짝 후회하긴 했어요~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