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9. 3. 09:23

 

지난번에는 마당쪽(집이 있는 쪽)에 길을 내었다면,

이번엔 텃밭쪽에 길을 내었다~ㅋ

 

※ 마당에 길 내기 - http://bada.tistory.com/788

 

 

 

이번에도 워크메이커 하나(!!)로;;; ㅋㅋㅋㅋㅋ

 

 

방법은 뭐... 지난번과 같은 방법으로,

워크메이커를 대고 시멘트+모래를 물에 잘 개어서 부었다. 

 

 

그렇게 하나하나 만들어서~ㅋ 

 

 

 

 

결국 하다보니 마지막거까지;;;  

 

 

원래있던 디딤돌들은 텃밭 가장자리를 빙 둘러서 다시 배치~ㅋ

 

 

다 하고 세어보니 이번(텃밭쪽)에만 33개~!!

ㅎㄷㄷㄷ;;;;

 

 

 

 

그 다음 순서는;;; 잔디;;ㅋ

다음날부터 며칠간 비가 예보된 상황이라, 급하게 깔았다는건 비밀~ㅋ

 

 

이번에도 장당 100원(25%)이 싼 늘봄잔지에선 잔디를 사려면 한달이상 기다려야 한대서...

고산에서 30x30cm 한장에 500원씩 총 140장을 사왔다. 

(지난번에 200장도 싣고 온 경험이 있는지라, 140장 정도는 껌인 우리집 화물차, 모닝 만쉐~ ㅎㅎㅎ)

 

 

길 양쪽과, 마당과 텃밭의 중간 지점의 빈 공간에도 깔아두었다.

 

 

주차장쪽에서 들어오면서 보이는 길~

 

 

지난번에 만든 길부터 보면 이렇게~ㅋ 

 

 

아이고오~~

팔다리어깨허리야;;;

 

ㅋㅋㅋㅋㅋ

 

 

 

 

< 소요 경비 >

시멘트 6포  6,000원x6 = 36,000원

모레 0.6루베? => 40,000원x0.6 = 24,000원

잔디 500원x140장 = 70,000원

----------------------------

총 130,000원

 

 

 

 

  • 이좋은제주 2013.09.03 10:11

    완전 짜응이시다! 이거슨 농가주택이 아니여! 전원주택! 워크메이커에 잔디정보까지! 역쉬 제대로된 포스팅!

    • 또치 2013.09.03 11:08 신고

      그때에 비하면 정말 많이 바뀌었어요~
      우리만 그렇게 느낄지 모르지만;;; ㅋㅋㅋ

  • 선희 2013.09.03 10:24

    이건 예술이라고 밖에는......

    • 또치 2013.09.03 11:10 신고

      아직 자리가 덜 잡혀서 자세히 보면 걍 그래;;;
      잔디나 길이나, 자리 잡히려면 몇달 걸리더라고~
      그러니 다다담주에 와서 보고 실망 마시게~ ㅎㅎㅎ

  • 다스 2013.09.03 10:45

    사람사는 집은 역시 작건 크건 마당이 있어야 해요
    사진상으론 마당이 무지 길게 보이네욤

    • 또치 2013.09.03 11:11 신고

      사진이라 실물하곤 좀 다르기도 하겠지만,
      워낙에 집터가 기다란 직사각형이라... 길긴 좀 길어요;;; ^^

  • 오뽀엄마 2013.09.03 21:00

    언니야^^ 그뎌 마무리하셨네요. 얼마전에 놀러가서 빨리 하셔야죠... 하고 웃던 기억이 새삼스럽게... 가을이 되었어요 넘 추워. 행복해요 ㅎㅎㅎ 우리 가을 소풍가욧^^

    • 또치 2013.09.03 21:42 신고

      갑자기 서늘해져서 우린 오늘 다시 오리털이불을 꺼냈다오~ㅋㅋㅋ
      그리고... 가을맞이 소풍도 좋고, 아예 캠핑을 함 다녀와도 좋고~
      우린 둘 다 좋으니 계획잡히면 연락하시구랴~ ^^

  • kelly 2013.09.03 21:17

    와~~ 오빠가 엄청 달리셨네요!!
    그걸 하루만에.. ㅎㅎ
    물론 언니두 많이 하셨겠지만.. 제가 본건.. 오빠가 다 하던걸요~^^
    완전 멋져요~!! 혹 구경 가도 괜찮죠??!!ㅎㅎ
    저 오늘 매우 슬퍼 보이는 강아지가 혼자 다니는 거 봤는데.. 마리랑 닮은 아이었어요.. ㅠㅠ
    버려졌는지.. 그래서 마리가 생각나더라고요~

    • 또치 2013.09.03 21:48 신고

      저걸 어케 하루만에 다해요? 33개나 찍고 기다리고 했다니까요? ㅋㅋㅋ
      매일매일 한건 아니지만, 거의 열흘쯤 걸린듯~
      잔디만... 어느날 오후에 후다닥 깐거여요~ ^^
      아직은 자리가 덜 잡혀서 자세히 보면 걍 그러니, 와서 보시려거든 그걸 감안하고보셔요~ ㅎㅎㅎ

      그리고 그 강아지는 아마 집으로 갔을거예요~
      제주에선 많이들 풀어놓고 키우니까... 아마 방랑강아지가 아닐까요? ^^

  • 마루 2013.09.04 09:06

    이어야 원!! 이거 아까워서 다른대로 어떻게 옮긴데?? 백년이고 이백년이고 걍 여기서 살아야 쓰겄네!! ㅋ

  • 바람처럼 2013.09.04 13:21

    정갈하게 잘 가꾸어 가시네~
    우리는 텃밭도 포기하고 사는데 ㅎㅎㅎ

    • 또치 2013.09.04 16:27 신고

      바람처럼님이야 오랫동안 여행다녀오시느라 그러신거죠~
      곧 또 가꾸실거면서~ ^^

  • 매실 2013.09.09 22:00

    헐...예술이다

  • 유키 2013.09.10 11:14 신고

    우오오.... ! >_< 이거 하고 한달 요양해야겠;;;
    잔디 까니까 역시 확~ ! 변신~

    • 또치 2013.09.10 21:18 신고

      요양은 저 멀리 킵~해두는 셈치고, 이미 창고짓기 시작;;; ㅋㅋㅋㅋㅋ

  • 아이쁘레 2013.09.11 14:14

    워크메이커로 디딤길 만든거 전에 봤었는데 이번에도 또 하셨네요^^ 그래도 만족하시나봐요. 잘 부서지거나 그러진 않은지요... 검색을 하다보니 서로 엉겨붙는 힘이 커지게 자갈을 넣어주는것도 방법이라는데...그게 낳을려는지...아님 그냥 시멘트만 붓는게 낳을지 걱정이네요. 강도가 컸으면 하거든요.

    • 또치 2013.09.11 14:30 신고

      강도도 강도지만, 자갈을 넣으면 시멘트를 그만큼 아낄수도 있는데,
      자갈이 주변에 많은 경우에는 같이 넣으면 두루두루 좋겠죠~

      주변에 작은 자갈이 있는경우엔 같이 넣어주었고, 마땅한 돌이 없을땐 그냥 시멘트만 부어주었는데,
      그 위에 집을 지을것이 아닌지라... 사람이 밟고 다니는 용도로는 충분한듯 합니다~ ^^

  • 전경미 2013.10.07 15:34

    정말 바지런한 부부이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