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8. 16. 21:05

 

데크가, 원래 계획했던 것보다 크기가 많이 커져서 나무가 턱 없이 모자라게되어,

14일에 추가 나무들을 주문하고, 그게 어제 배달이 왔다.

(만들다보니 욕심이 생겨서뤼... 1.2미터에서 2미터로 확~ 늘었;;ㅋ)

 

 

약간의 습기를 머금고 있어서 일단 바람에 좀 말리기로 하고 잘 펴놨다.

 

 

나무들을 바람에 말리는 사이에,

우리는 화순에 있는 하나로마트에 가서 식용유(100% 콩기름) 1.8리터짜리 두개를 더 사왔고,

이번엔 기름을 그대로 쓰지않고 한번 끓여서 쓰기로 했다.

 

 

고양이 밥(생선) 끓이는 냄비를 이용, 한통+반통을 붓고 30분정도 끓였다.

 

다 끓이고 난 후 식을때까지는 몇시간을 기다려야했고;;; ㅋ 

 

 

일단 어제 저녁무렵에 뒷면+옆면부터 한번 칠하고~~ㅋ

 

--- 요까지가 어제 한 일들~

 

 

오늘 아침에 뒷면+옆면을 한번 더 칠했다.

 

 

그리고 점심은...

새 믹서기도 왔겠다, 날도 덥겠다, 남은 콩 다 털어서 콩국수를;; ^^;;;

 

 

 

점심을 먹고 나선,

오일장에 가서 파고라에 얹을 발 좀 알아보고, 복숭아를 사서 집으로 왔고,

집에 와 보니, 마리가 또 탈출을 해서 동네를 배회하고 있더란;;; ㅡ.ㅡ

 

잡아다가 집에 넣고, 담벼락 또 높이고;;; ㅡㅡ;;;;;

 

 

 

그리고... 다시 데크;;;

크기가 커짐에 따라 양 옆쪽에도 주춧돌을 쓰기로 해서, 어제 땅을 좀 파고 시멘트를 부어놨었는데,

그곳에 나무를 잘라서 고정해 줬다.

 

먼저 방부목 나사를 이용해서, 주춧돌하고 조금 띄워서 나무를 고정하고~

 

볼트를 넣을 부분(큰 구멍 두개)에 구멍을 먼저 뚫고~

 

(혹시나 해서~ㅋ) 볼트에 그리스를 발라서 집어 넣은 후 고정하면 끝~

 

완성~ㅋ

 

고동색 마개는 볼트/너트 마개인데,

언제 가져갔는지 하나를 마리녀석이 아주 맛나게 뜯고 있더란;;;

 

마개하나 망가지는거야 별 상관없지만, 마리한테 플라스틱을 먹일순 없으니, 일단 회수~ㅋㅋㅋ

 

 

증거사진 찍는다고 이러고 있으니,

마리녀석이 호시탐탐 뺏어갈 기회를 노린다;;; ㅎㅎ

 

 

암튼... 양쪽 기둥들은 주춧돌로 교체를 완료했고,

양옆과 앞쪽을 동시에 진행할수 없으니, 앞(가운데)쪽은 오늘 시멘트를 부어놨다~

 

앞쪽 가운데는... 마리녀석이 이 아래쪽 땅파는걸 좋아하는데, 또 땅 판다고 하다가 시멘트가 묻을까바, 

남은 주춧돌과 남은 쪼가리 나무들로 장애물을 만들어서 삥 둘러놓았다~ㅋㅋ

 

 

 

그리고 오늘 수확한 참외들;;; 개구리 참외와 보통 참외~ 

익었는지 어쩐지, 익었다면 또 얼마나 맛있는지는...

아직 안 먹어봐서 모름;;; ㅎㅎㅎㅎㅎ

 

 

 

낼은... 폭우만 안 내린다면 데크+파고라를 마무리 할 예정;;; ^^;;;;;

 

 

 

 

728x90
  • 유키 2012.08.17 11:54 신고

    개구리 참외는 저렇게 홀쭉한 아이를 매정하게;;; ㅋㅋㅋ
    맛은 어때용? 데크에 2인용 텐트는 올라가겠습.. 므흐흐흐...

    • 또치 2012.08.17 20:43 신고

      꼭지가 말라서 떨어지기 직전인 아이를 데려온거임~
      그리고 아직 안 먹어봐서 맛은... 음;;; 먹게되면 알려줄께~ㅋ
      지난번에도 하나 따서 먹어는봤는데, 파는 참외보단 좀 덜 달지만 은근한 맛은 있었음~
      다만 그게 다 익어서 그런 맛인지, 우리가 덜 익은걸 먹은건지 헛갈릴 뿐;; ㅋㅋㅋㅋㅋ

  • 박성준 2012.08.18 12:20

    나무는 제주에서 공급받으신건가요?
    이제는 전문가 티가 쫌 나는데요..ㅋ

    • 또치 2012.08.17 20:41 신고

      나무가 보통은 3.6미터, 긴건 4미터라... 이 근처에서 사는 수 밖에 없지요~
      다행히 모슬포에서 멀지 않은 곳에 건축자재를 파는 곳이 있답니다~ ^^

  • 만만두c 2012.08.19 17:09 신고

    헉- 개구리 참외는 개구리 등짝 문양이네.. ㅠ,.ㅠ 징그르;;
    맛은.. 어땠어요?

    • 또치 2012.08.19 19:50 신고

      보통 참외보다 좀 덜 달고 싱거워~
      셋이서 같이 까먹었으니 자세한 건 남편께 여쭤보시든가,
      아님 와서 직접 하나 드셔 보시든가;;; ^^;;;

  • 선희 2012.08.23 15:22

    잘근잘근 잘도 씹어놨네요. 하하하
    글구 진짜 기름을 그냥 바르는군요?? 하 신기하네..
    참외도 진자 신기해요. 개구리 참외는 진짜 개구리를 닮았네요. 허허

    • 또치 2012.08.23 19:58 신고

      옛날 한옥들도 나무로 지은 부분이 많은데,
      그땐 오일스테인 같은게 없었을거 아녀?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