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8. 12. 22:57

 

그제, 8/10일... 

방부목을 샀었다.

 

일단 쌓아놓은게 이만큼이었고~

 

 

오일스테인 대신 준비한 100% 콩기름;;; ㅎㅎㅎ

 

까짓꺼, 오일스테인 한통 사서 발라도 되겠지만,

어짜피 방부목이 방부처리된 나무라 그리 몸에 좋을거 같지 않은 나무인데,

아무리 천연이니 뭐니해도... 먹을수 있는 기름을 바르는거보다는 못할거 같아서뤼;; ㅋ

 

 

그래도 원래는 콩으로 직접 짠 기름을 써야하고,

시판 콩기름을 쓸 경우는 한번 끓였다가 식혀서 발라야 한다지만...

이번엔 시험삼아 그냥 한번 발라서 써보기로 했다.

 

들기름이 더 좋다는데, 그건 늠 고가라... ㅋㅋㅋ

 

 

암튼... 배달 온 방부목은 그날 저녁때 한번 칠해놨고~

 

한번만 칠해도 때깔이 아주 그냥;;; ㅎㅎㅎ

 

 

칠을 한 후 이렇게 벌려놨는데...

분명... 기상청 홈피에서 비 예보가 없는거 확인했는데...

 

밤에 소나기가 한판 내렸다... ㅠ.ㅠ

 

 

이내 그치길래 걍 놔두고 자고...있는데...

다음날인 어제(8/11) 새벽 5시쯤? 또 쏘나기가 쏟아진다... 우이쒸이;;;;

 

이번비는 생각보다 좀 오래, 1시간쯤? 무섭게 퍼붓고는 그쳤다... ㅡ.ㅡ

 

 

일단 한번이지만 기름칠을 해 놔서 그런지 비가 스며들지는 않았다...

아침에 나가서 나무들 위에 고여있는 물들 닦아내고, 오전 내~ 말렸다가 오후 늦게 한번 더 칠해 놓았다. ^^

 

 

어제는 욕실하고 씨름하느라, 오후에 잠깐 기름칠만 해놓고 계속 말려둔걸로 땡치고~

 

 

 

드뎌 오늘...

아침을 먹자마자 나가서 나무들 정리하고, 현관앞쪽에 파고라와 데크를 만들 준비를 시작했다.

 

시작전의 현관 모습

 

 

데크를 만들 작정은 한참전에 했는데, 아래는 그때 철물들하고 같이 질러 놓은 각도절단기~

(각도절단기는 마키다라는 제품이 유명한가본데, 이건 그걸 카피한, 엄청 저렴한 중국산~ㅋ)

 

 

 

잠깐 쉬는 타임, 오늘의 연못~ㅋ 부레옥잠 꽃이 엄청나게 많이 피었다~ㅋㅋㅋ

 

 

 

 

다시 심기일전해서 현관 위쪽 벽에 지지할 나무(40x90)부터 붙이고,

주춧돌에 기둥으로 쓸 90x90 나무를 고정했다.

 

 

처음엔 그냥 올려놔 봤는데 살짝 끄덕끄덕 움직여서뤼... 땅을 좀 파서 넣어봤다~

 

그런데도 조금씩 흔들리는건 어쩔수 없는거...

 

그래서 이번엔 아예 판 땅에 시멘트를 부어서 주춧돌을 올리고, 삥 둘러서 시멘트를 더 부어서 고정시켰다.

 

요렇게~ㅋ

 

다른쪽도 마찬가지로~ㅎㅎㅎ

 

 

기둥에 부은 시멘트가 마르는 사이 간단하게 점심을 먹고 나와서 나머지 정리를...

 

 

기둥 위쪽에 40x90 나무를 올려 고정해 놓고~

젤 먼저 고정한 현관 위쪽의 나무에 철물로 고정해서 올렸다. 

 

요렇게~ㅋ

 

 

시간이 좀 애매하긴 한데, 그냥 끝내기도 뭐해서뤼... 데크도 좀 깔았다.

(달랑 4줄... 테크만 보면 1/5쯤? ㅋㅋㅋ)

 

 

 

암튼... 이건 오늘 작업 전~

 

요건 오늘 작업 후~ ㅎㅎㅎ

 

 

낼은 비가 온다는데;;;

비오면 말고, 비 안오면 마무리 해야지~ ^^;;;;

 

 

 

 

728x90
  • akito 2012.08.13 08:18

    뚝딱뚝딱 오늘도 신나는 제주공방 ~

  • 마루 2012.08.13 09:58

    정말 못하는 게 없어요. 만능재주꾼 용이!!!

  • 찌코 2012.11.19 13:24

    저라면 바닥이나 벽을 앙카로 박아서 고정했을텐데..저렇게 하는 방법도 있네요.벽은 화스너(꺽쇠)로 ㅋㅋ 암튼 솜씨 좋으십니다

    • 또치 2012.11.19 17:34 신고

      위쪽에 벽에 닿은 부분에 'ㄷ'자 철물을 더 추가했는데,
      그 철물은 벽에 구멍뚫어서 앙카로 고정했답니다~ ^^

  • 물개 2013.04.23 19:33

    지주돌은 어디서 구입할수 있나요?

    • 또치 2013.04.23 19:47 신고

      보통 건재상에서 판다는데,
      모슬포 근처 건재상엔 주춧돌이 없어서 제주시 가서 사왔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