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12. 3. 16:02

 

12월의 첫날,

올해의 마지막달이 시작된 기념(?)으로, 밭 전체에 EM 우유배양액을 골고루 뿌려줬고~ㅋ

 

 

호박은 줄기들이 거의 다 말라서... (오후부터 비가와서 다다음날) 수확을 하고,

목화도 거의 다 씨를 받았기에, 목화 밭도 마무리를 했다. ^^

 

 

 

내친김에 텃밭 상황 보고도 해 본다. 

 

대파~ 조금씩 굵어지고 있다~

 

 

이건 대파하고 같은 밭에 심은 브로콜리~

 

 

튼실하게 잘 자라는 중이다~ 

 

 

 

요즘들어 굵어지고 있는게 보이는 콜라비는 열심히 잎을 만들어 내고 있다. 

 

 

무도 많이 자랐는데, 용언니가 좀 두고 보자고 해서 놔두는 중~ ^^ 

 

 

호박;;; 열매가 두개 남아서 놔뒀었는데, 줄기의 대부분이 마른 상태라, 수확하고 정리하기로 했다~

 

 

 

(월동)배추는 벌레들의 공격에도 꿋꿋하게 잘 자라는 중~ (기특~기특~~ㅋ)

 

 

열무는 날씨가 추워져서 그런가... 노란잎이 많이 보인다.

더 욕심부리지말고, 조만간 작으면 작은대로 따 먹어야 할듯~ ^^ 

 

 

 

보온의 의미에서 고구마 따고 난 줄기를 땅 위에 덮어준 마늘은 튼튼하게 자라는 중이다~ㅎ

 

 

 

양배추...

한녀석은 제법 많이 자랐고, 태풍피해를 받은 후 뒤늦게 자라난 녀석들도 조금씩 따라가고 있다~ 

 

 

요게 젤 빌빌대던 모종이었는데, 그덕분에 (작아서) 태풍의 영향을 덜 받아서... 지금은 젤 크다. 

 

 

자색양파와 양파도 뿌리를 잘 내린듯~ ^^ 

 

 

 

동네분들이 비료가 부족해서 잘 안 자란다고 걱정하시는 쪽파~

(제대로만 자란다면 좀 작으면 어떻고, 천천히 자라면 어떠랴... ^^)

 

 

 

여긴 창고 왼쪽의 꽃밭, 유채씨를 듬뿍 뿌려놨더니 많이 나오고 있다~

 

 

요건 창고 오른쪽의 꽃밭~ (마리 전용?ㅋ)

여기도 앞쪽 반은 유채씨를 뿌려뒀는데, 가운데 노란꽃은 뒤늦게 핀 한련화... 뒷심을 발휘하는 중이다~ㅎ

 

 

 

 

 

  • 다스 2012.12.04 20:31

    또치님댁에는 혹시 지네 안나오나요?
    제살모에서 회원분들이 가끔지네 애기들을 많이 하셔서 궁금합니다
    여름에 머물던 숙소에서 바퀴는 정말 엄청큰거 보긴했는데 지네는 못봤네요

    • 또치 2012.12.04 21:56 신고

      처음엔 마당이 거의 밀림이나 정글 같았기때문에
      엄지손가락 굵기부터 자잘한 녀석들까지 엄청 많았죠~ㅋ
      물론 지금은 정리해서 많이 줄었지만...
      그래도 텃밭에서 일할때는 장화부터 신는답니다~

      집 안에서도 1년간 서너번 보긴했는데,
      다행히 우리가 먼저봐서 대처(?) 할수 있었죠~ ^^

  • 준혁 2017.07.11 00:44

    안녕하세요 ㅎㅎ em 우유 배양액이 관심있어서 찾다가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ㅎㅎ 혹시 em 우유 배양액 만드는 방법을 좀 알려주실 수 있으세요~?

    • 또치 2017.07.11 20:48 신고

      댓글에 사진첨부가되면 교재내용을 사진으로 올려드리려했는데 안되서 그냥 설명으로 올립니다.
      물 2리터 기준으로, 우유 160ml, EM 20ml, 당밀 40~80ml를 넣고, 20~30도로 유지하며 이틀에 한번씩 저어준 후
      10일후쯤 (캬라멜색에) 향긋한 냄새가 나면 사용가능하다고 되어있네요. ^^;;;

  • 준혁 2017.07.12 23:11

    정말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