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10 - 부레옥잠 꽃 피다 + 제습기 가동

2012. 7. 10. 18:51탐나는도다-제주정착기/제주에 살기

 

오늘 아침, 연못을 보니, 부레옥잠 꽃이 활짝 피었다~

어제만해도 푸른 기운만 있었는데, 하룻밤 사이 활짝 핀거다... ^^

 

보면 볼수록 이쁜 부레옥잠 꽃~

 

그 (왼쪽) 옆에 초롱꽃도 시셈을 하듯, 세번째 꽃을 피우고 있다~ㅋㅋㅋ

(초롱꽃은 완전 '피고 지고 또 피고;;;'임;;; ㅎ)

 

 

오이꽃에 벌이 날아들어서 한컷~

(꽃 뒤를 잘 보면 오이가 달린게 보인다~ㅋ)

 

 

 

그리고 오늘은... 새벽부터 비 예보가 있던 날... 

아침에 일어나보니 하늘은 잔뜩 흐려있는데 정작 비는 안 오고~

 

오전에 몇방울 내리는가 싶더니만, 또 안 오고;;;

오후에 잠깐 또 몇방울 내리는가 싶더니 또 그치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날씨는 후덥지근해서뤼... 제습기를 가동했다~

젤 먼저, 그동안 찼을 습기를 빼 보고자 옷장문들을 전부 열어놓고, 작은방에서 가동~

 

젤 처음 습도는 80도였으나 이내 75도로 떨어졌다... (그 이후엔 걍 계속 75로 고정?ㅋ) 

(제습과 공기청정이 동시에 안되는 것과, 습도가 5단위로만 표시되는건 좀 아쉽다)

 

 

문을 닫고 가동하는거라, 약간 뽀송한 느낌은 있었지만,

제습기를 켜 놓은곳 주변은 뜨끈한 공기가...

뭐 제습하자면 열 나는건 어쩔수 없는 일이니;;; ㅡ.ㅡ

 

 

암튼... 제습 능력은 탁월한듯~

우편물 가지러 잠깐 밖에 나갔다 다시 들어와보니, 확실히 집안이 덜 습하게 느껴지니까... ^^

 

 

2시간은 작은방에서, 2시간은 안방에서 가동을 하다가,

도대체 얼마나 많은 양의 물이 찼을까? 궁금해서 가동을 중지하고 물통을 열어보니, 그새 거의 다 차있다...

물통이 4리터가 좀 안되니 최소 3리터 이상은 처리된거다...

(전기소모량은 시간당 280와트니까, 4시간에 1키로와트를 좀 더 쓴거~)

 

대체 저 3리터 가량되는 물들은 어디서 온거냠;;;

제습기 없었으면 우리가 다 마시고 몸에 붙이고 했어야 할 습기인거 맞지? ㅡㅡ;;;;;;;

 

 

 

 

728x90
  • 프로필사진
    마루2012.07.11 09:41

    제습기가 효과가 있긴 있네. 근데 용량이 4리터면 좀 작은 거 아닌가???

    • 프로필사진
      또치2012.07.11 10:10 신고

      하루 처리용량은 10리터(습도 60%기준)짜린데, 물통만 4리터가 좀 안되요.
      물통이 크면 좋지만, 그럼 이 아이 덩치도 커지는거고,
      보통의 집에선(제주 제외) 저정도면 하루에 한두번 비우면 되는거니까...ㅋㅋ
      연속으로 호스달아 빼는 방법도 있긴한데, 옮겨다니기는 불편할거 같아 안 달았어요. ^^

  • 프로필사진
    유키2012.07.11 12:37 신고

    부레옥잠 꽃 너무 이뻐용~!!! 청초한 게 나를 닮았눼;;; ㅋㅋㅋ ==33===3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