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7. 15. 18:30


비가 한방울도 안 내린 '마른'장마였던 지난해와는 달리,

계속되는 비로 밭에 갈 타이밍을 놓치고 있었다.

 

 

그러다가...

더는 못 늦출 거 같아서, 딱 하루 비소식이 없던 어제(월요일) 밭에 다녀왔다.

 

이번엔 미생물을 중심으로 준비해서 뿌리고 왔다.

 

 

귤밭 초입의 모습,

 

 

사진만 보면 잘 모르겠지만,

풀이 무릎을 넘어와서뤼, 제일 먼저 풀부터 베고~ ㅋㅋㅋ

 

 

근데... 예초기에 달아 쓰던 붕붕이가...

돌이 있어도 튀지 않는 안전날이라고 거침없이 썼더니만,

벌써 아래쪽이 거의 다 부서져 간다;;; ㅠ.ㅠ

 

 

같은걸 하나 더 사서 조심해서 쓰던가...

나일론줄로 되는 걸 사던가 해얄듯;;; ㅡ.ㅡ

 

 

 

그리고 나선... 미생물과 영양제 등등을 주고 왔다.

그 사이 잎들이 많아져서, 600리터를 두번 만들었으니, 총 1200리터를 뿌리고 온 셈? ^^;;;

 

 

물 1200리터에...

감귤액비(4L), EM5호(4L), 우유발효액(3L), 보타리효소(12L)에...

키토목초액(1L), 마늘목초액(1L)을 넣어서 뿌리고 왔다.

 

거기에... 영양제 삼아, (매실발효액 만들다가 망친?ㅋ) 매실에 녹인 설탕 5kg도 같이 섞어서 뿌렸다.

 

요 사이 농업기술원에서 주관하는 친환경 교육을 듣고 있는데...

천일염도 좋지만, 한번씩은 설탕을 300평당 3~4kg 뿌리면 좋다고 해서, 걍~ ^^;;;

(천일염은 8월쯤 한두번 뿌려줄 생각~)

 

 

 

풀 베기 & 미생물들을 뿌리고 난 후~

 

 

 

 

 

그리고...

아래 사진들은, 7월 중순의 귤밭 & 귤 모습이다.

 

 

사진만 봐선 크기 가늠이 어려울지도 모르지만...

제법 알이 굵어지고 있다.

 

하루가 다르게 부쩍부쩍 크는 듯... ^^;;;

 

 

 

 

 

 

 

건강하게 자라거라~ ^^

 

 

 

  • 세월따라 2014.07.16 07:59

    제주 농장주의 보람찬 일기입니다.^^

    • 또치 2014.07.16 08:22 신고

      초짜들을 봐주는건지... 귤(나무)들이 건강하게 잘 자라고 있어서 다행이다~ 하고 있어요~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