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6. 12. 16:23

 

장마 시작전에 한번 더 체크하고자 귤밭에 다녀왔다.

 

 

제일먼저, 그간 자란 풀들을 예초기로 베어주고,

귤나무 안쪽의 죽은 가지들을 (전정가위로) 잘라주다보니...

 

진딧물은 몇몇 나무에서 끝부분에 살짝 올듯 말듯해서 가지를 잘라줬고,

대체적으로 봐선 깨끗해서 이번엔 유황제를 뿌렸다.

 

 

그런 의미에서 보면,

이번 방제는 예방을 위해 미리 뿌린 셈~ ^^;;;

 

 

  

물통에 물을 반 이상 부은 다음,

친환경 약제들(감귤액비 3L, 광합성세균 6L, 자닮유황 2L와 자닮오일(유화제) 6L)을 넣고

물을 더 채워서 총 1000L를 맞췄다.

 

※ 실제로는 물통이 600리터짜리라, 500리터를 두번 만들어서 뿌렸다.

 

 

분무기 압력을 조금 높혀서 2.5mPa(=25kg/cm2)으로 해서 구석구석 뿌려,

총 2시간이 좀 안 걸렸다.

 

 

 

 

다 뿌린 후,

친환경 약제를 머금은 귤 & 귤나무들~

 

 

 

 

 

전체 모습 

 

 

 

 

 

6월초의 귤밭엔...

귤꽃은 거의 없고 귤만 남았다.

 

 

아직은 크기가 손톱만하지만,

귤 모양은 다 갖추고 있는 완전 귀여운 미니어처 귤~ㅋ 

 

 

 

 

 

귤밭엔 오전에 갔지만,

예초하고, (죽은 가지들) 전정하고, 친환경 약제 쳐 주고 나니 이미 저녁무렵;;;

 

저녁무렵 찍은거라 잘 안 보여서 후레쉬 한방~ㅋ

 

 

 

저 많은(?) 귤들 중에 수확때까지 남을 녀석들은 얼마나 될까? ^^;;;

 

 

 

 

  • 세월따라 2014.06.22 07:01

    이제 본격적인 여름.
    귤들이 맛나게 익겠네요.

    • 또치 2014.06.23 05:57 신고

      어제 또 다녀왔는데, 그 사이 알이 좀 커졌더라구요~
      기대하시는 분들이 많은 만큼, 맛있게 커가야 할텐데 말이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