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1. 9. 14:04

 

해가 바뀌고 나서 벌써 열흘이 다 되어가고 있다...

뭘 했는지 모르게, 얼레벌레 지내다보니 한달의 1/3이 지나버린거~ ^^;;;;

 

 

아래는 올해 처음 뜬 해... ^^

(우도 안의 비양도에서 바라본 모습)

 

 

 

 

 

어느날, 대문앞에 놓여있던 한라봉 한더미;;;

아직도 어떤분이 가져다 주셨는지는 모르지만, 그걸 갈아서 쥬스로 만들었다.

 

"잘 먹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다만, 우리는 원액기(일명 휴롬;;ㅋ)가 없어 건더기를 체로 걸러야해서 손도 많이가고 시간도 많이 걸리지만,

걸러놓고보면 뿌듯, 맛은 보너스~ ㅋㅋㅋ

(믹서로 먼저 갈고 그걸 체로 걸러서 병에 담았다)

 

 

맨 오른쪽 작은병이 1.3(1.5?)리터니까, 거의 6리터이상 나온 듯?ㅋ

(저중에 반은 이미 배달완료, 배달하고 남은것 중 반 이상은 이미 소화까지 완료~ㅎㅎㅎ)

 

 

 

 

아침부터 부선스럽게 한라봉을 가져다가 쥬스 만들 준비를 하고 있을 때, 앞집에서 주신 문어 네마리...

전날밤 낚시로 잡으셨다는데, 싱싱할때 먹으라고 일찍 가져다 주신거란다~ 

 

"고맙습니다~ ^^"

 

 

 

비록 네마리 다 주먹만한 크기였지만,

연말부터 한동안 문어숙회를 먹고팠던 마음은 충분히 상쇄시키고도 남을 양이었다~ ㅋㅋㅋ

 

 

한마리는 바로 썰어서 먹고,

한마리는 아침먹고 남은 어묵국에 넣어서 문어어묵우동을 끓여 점심으로 먹었고,

한마리는 그 다음날 점심에 라면에 넣어 끓여 먹었고...

아끼고 아끼던 마지막 한마리는 그 다음날 아침에 썰어서 먹고~ ㅋㅋㅋ

 

 

 

 

 

 

 

고기집에 찌개거리 사러 갔다가 오랫만에 돼지족이 있다길래 두개를 사다가 족발을 만들었다.

용장금님왈, 집에 있던 일곱가지 한약재를 넣어서 만들었다고~ㅎ

 

 

그냥 먹어도 맛있지만,

잘 썰어서 오이랑 마늘이랑 식초 등을 넣고 무쳐서... 더 맛있게 (넷이서) 냠냠~ ㅎㅎㅎ

 

 

 

 

 

이건 어제...

아는 분들과 함께, 제주로 이사온 후 한번도 안 가봤던 관음사에 다녀왔다.

 

대웅전으로 올라가는 길.

 

 

길 옆, 눈이 내리고 있어서 분위기가 더 좋았다.

(숨은그림 찾기 : 사이좋게 앉아있는 새 두마리~)

 

 

마침 공양시간이라, 점심도 얻어 먹었고~ㅋ

(절에서 국수 외에 분식을 얻어먹긴 처음~ ^^)

 

 

우산 쓴 채 휘~한바퀴 구경하고 내려오는 길, 사천왕문에서 일주문으로 내려가는 길이다.

 

 

 

 

 

제주시 나간김에, 필요한 것들(목장갑 등등)을 사고, 부식도 좀 샀다.

 

부식으로 샤브샤브용 돼지목살과 쌈채소들도 샀는데,

그걸로 어제 저녁에 돼지고기샤브샤브를 만들어 먹었다~ㅋ

 

 

육수를 넣고 처음부터 단호박 몇덩이를 넣고 끓였더니, 노릿한 단호박 육수가 되었고...

각종 채소들과 돼지목살을 다 담궈먹고 난 후, 우동면 넣어서 마무리를 했다.

 

 

그래도 남은 국물이 아까워서 하룻밤 두었다가,

오늘 아침에 떡을 넣어서 떡국을 끓여 먹었;;;

ㅋㅋㅋㅋㅋ

 

 

 

 

 

 

 

 

 

이곳에 들르시는 분들 모두,

2014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즐겁고 행복한 한해 되셔요~ ^^

 

 

 

 

 

  • 2014.01.09 15:11

    비밀댓글입니다

  • 유키 2014.01.09 15:17 신고

    용언니 헬쓱해진 것 같아요..... 몸보신 시켜주세용.. !! ㅋㅋㅋ
    캠핑 잘 다녀오셨어요? 제주 겨울은 많이 안추운가봐요 아... 그리운 비양도!!! >_<!

    • 또치 2014.01.09 17:16 신고

      용언니가 옆에서 '헬쓱이 아니라, 추리~해져서 그래 보이는 거'라시는데? ㅋㅋㅋ

  • 세월따라 2014.01.12 18:19

    2014년~
    복 많아 받으세요.
    항상 건강 행복 ~~~
    마리도 건강~~~~^^

    • 또치 2014.01.12 20:31 신고

      항상 관심갖고 봐주셔서 고맙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요~ ^^

  • 선희 2014.01.15 15:44

    하하 마지막 사진. ㅋㅋ 갑자기 반가워버리네요.
    시골인심 역시 좋네요.
    관음사 분위기도 묘하고.. 가보고싶네요. ㅋ
    7가지 한약재가 든 족발도 먹고 싶고. 스읍~

    • 또치 2014.01.15 21:29 신고

      족발이야 뭐, 끓이기만 하면 되는거니 집에서 함 시도해 보셔~
      생각보다 (우리 기준으로) 맛이 괘안아~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