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11. 7. 20:05

 

점심으로 간단히 시리얼에 우유를 부어 먹고 난 시점;;;

 

사계해안이라며, 걸어서 나들이 왔노라는 신참내기(얼마전에 건너동네로 새로 이사온 트레블님 부부)의 카톡에,

갑자기 사계해안의 짬뽕집 국물이 생각나서뤼... ㅋㅋㅋㅋㅋ

 

그 부부는 아직 점심전이라기에,

기다려~를 외치고 출발~

 

 

그러나...

아...뿔...싸...

국물맛이 좋았던 그 식당은 어디론가 사라지고... ㅠ.ㅠ

 

 

내친김에 송악산에서 산책 후 모슬포가서 밀면을 먹기로 하고,

마리랑 같이 송악산에 올랐다~

 

 

 

바람은 많이 불었지만 의외로 바다는 평온했던... ^^

 

 

지난달에 서울에서 인성리로 이사 온 '신참내기' 부부~

 

 

 

송악산과 형제섬이 한눈에~

 

 

바람이 좀 많이 불어서 그렇지, 날씨는 정말 좋았다~ ㅋ

 

 

바람에 하늘하늘~움직이는 것이 꼭 손을 흔들어 주는거 같았던 들꽃~ ^^

 

 

바람이 이래이래~ 불었다~ (오랫만에 개털풍속계 가동? ㅎㅎㅎ) 

 

 

 

 

 

 

 

 

돌아 내려가는 길... 

(이 멍석... 참 맘에 든다... 어디가면 구할 수 있는지 알아봐야겠다~ㅋ)

 

 

 

 

내려가다가 다같이 의자에 앉아서,

삐죽삐죽 생긴 돌 위에 간신히 카메라 올리고 한컷~ㅋ

 

부제 : 이렇게 좋은 풍광의 산과 바다에, 산책삼아 걸어서도 갈 수 있는 곳에 사는 행복한 사람들~ ^^

 

 

그나저나...

사진 찍히는걸 참 싫어하는 마리녀석;;; 너 우리집 식구 맞다...

ㅋㅋㅋㅋㅋ

 

 

 

 

 

  • 트레블 2012.11.07 20:38

    제 랜덤 국선변호사가 얼마나 유능한지 모르시지요????
    저도 잘 몰라요...ㅋㅋㅋ
    이번엔 잘 걸려야 할텐데(맨날 져요~).....소송이 길어질듯.........ㅋ

  • 다스 2012.11.07 22:45

    송악산 사진 넘 좋네요
    또치님 사진 솜씨는 언제봐도 선명하고 시원시원해서 보기 넘 좋아요^^

    • 또치 2012.11.08 07:13 신고

      앗~ 고맙습니다~ㅋ
      근데 이곳은 풍경이 늠 좋아서 누가 찍어도 잘 나올거예요~ ^^;;;;

  • 마루 2012.11.08 09:43

    서울사람들.... 제주로 다 이사가네! 난 서울을 지킬껴!!

    • 또치 2012.11.08 12:04 신고

      서울에 워낙 많은 사람들이 살아서,
      몇명 제주로 온다해도 표시도 안 날거 같은데요? ^^

  • 매실 2012.11.08 19:34

    평안의 끝은..제주도인가요?^^
    너무 좋아요..제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