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7. 23. 22:34

 

어제 저녁, 갑자기 다이빙을 가자는 전화를 받고

ㅇㅋ~를 외친 후 장비를 챙겨놨었다~

 

제주에 사니까,

저녁때 연락해서 담날 아침에 바로 다이빙을 갈수도 있고, 참 좋다...ㅎㅎㅎ

 

 

 

암튼...

아침에 장비를 차에 넣고 마리는 호두네에 맡기고 서귀포로 출발~~

(내 카메라는 안 챙기고, 용언니 G9만 챙겨갔다)

 

 

같이 다이빙하실분들을(총 6명) 만나서 잠깐 이야기 한 후,

다같이 서귀포 항으로 가서 배를 타고 숲섬(섭섬)으로 고고~~ 

 

 

 

 

 

 

문섬도 보이고~ 

 

조금 더 가니, 우리의 목적지인 숲섬이 보인다~ 

 

 

숲섬에 도착한 후,

장비 정리+다이빙 준비를 마치고... 지금은 브리핑 시간~

 

 

브리핑을 마치자마자...

날이 늠 더워서, 후딱 준비해서 우리가 먼저 물에 들어가서 일행을 기다렸다.

(이후의 사진들은 다 용언니가 찍은것들~ ^^)

 

아래 사진은... 다른분들 들어오길 기다릴때, 용언니가 반수명사진을 찍어보겠다고 해서 찍은거...

버트~  오늘 바다는 반수면사진을 찍을만큼 잔잔하진 않았다는거;; ㅋㅋㅋ 

 

 

바깥 날씨는 정말 더웠고, 물 속은 적당히 시원했으니...

용언니 G9에는 처음으로 서리가 왕창;;; 그덕분에 대부분의 사진이 뿌옇다;;; ㅡ.ㅡ

 

 

 

 

 

 

 

 

 

수온은 수심에 따라 18도부터 23도까지였으며,

장마와 태풍 뒷끝이라 시야가 5~10미터정도였던것이 좀 아쉽기는 하지만,

자세히 찾아보면 접사 찍을 거리는 정말 많았다~ ^^

 

중간에 도시락과 수박까지 먹으면서 두번의 다이빙을 무사히 마치고 다시 복귀~

 

 

다이빙샵에 와서 장비를 씻어 널어놓고,

일 때문에 다이빙엔 참석 못했던 분들까지 다같이 모여서 저녁을 함께했다.

 

저녁 먹으며, 이제 홀수달 3째주 목요일마다 다이빙을 하기로 결정했는데,

다음 다이빙만, 우리 팔라우 일정때문에 9월 13일에 하기로 했다. ^^

 

 

 

 

  • akito 2012.07.24 07:57

    드디어 물어 들어가셨군용.
    색이 참 이뻐요 .

    • 또치 2012.07.24 09:40 신고

      원래는 훨 더 이쁜데 어젠 시야가 별로 안 좋은 편이었어요~ ^^

  • 이선명 2012.07.24 11:27

    가이아 제주지부 발대식 한것 아니냐?
    확실하게 육하원칙에 충실하게 리포트 해줘야지....
    그래가지고 수중세계 너믿고 제주로 옮기겠냐!!!!
    아무튼 재입수 환영한다. 다음모임떼 아주 가이아 캠프랑 합동으로 진행 해버릴까?

    • 또치 2012.07.24 11:47 신고

      거창하게 제주지부같은건 아니구요,
      걍 아는분 몇몇이 모여 두달에 한번정도씩만 같이 다이빙하기로 한거예요~ ^^
      담 다이빙엔 선생님도 모시기로했으니, 날짜 비워두시죠? ㅋ

      근데 수중세계, 제주로 언제 옮겨요?? ㅎㅎㅎ

    • 이선명 2012.07.25 13:39

      말아 먹으면!

    • 또치 2012.07.25 14:05 신고

      절헌;;; ㅋㅋㅋㅋㅋ

  • 앞집여우 2012.07.27 23:43

    팔라우언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