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11.04 10:02
 
모래 속에 눈만 내놓고 있을땐 넙치 같아 뵈기도 하지만,
도망갈때 보니 전후좌우로 박스같이 아주 통통한 넘이더란;;;

뭐든... 보이는 것이 다가 아니라는 것이 또 한번 증명되는 순간~ ^^

보홀에서 야간다이빙할때 만난 녀석, 아래쪽 거무티티한건 아마도 해초 쪼가리? ^^




'파란 세상 > 바다 속 엿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기한 물고기  (2) 2010.11.04
니모의 보금자리  (0) 2008.02.19
바다 속에는 무엇이?  (8) 2008.01.29
달콤한 입술~  (9) 2007.04.24
바다 속 생물들의 눈...이야기  (14) 2006.11.08
바다 속의 미리 크리스마스~  (15) 2006.09.25
곰치와 새우가 함께 사는 방법  (7) 2006.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