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12.02 22:49

오늘은 어제 사온 모종도 심고 나무도 태우고, 텃밭도 더 정리하고 해야하는데...
아침부터 부슬부슬 비가 온다;;; ㅡ.ㅡ


일단 보일러 기름탱크 밖에 기름양을 알려주는 투명한 튜브가 너무 딱딱해 져서 윗부분이 부러진 상태라,
어제 철물점에가서 천원주고 사온 새 (투명)튜브로 바꿔서 끼웠다.
튜브를 교체하면서 지난번에 5cm 단위로 튜브에 붙였던 테잎들도 같이 버려지게되어서,
이번엔 튜브가 아닌 바로 옆의 기름탱크 몸체에 다시 표시를 했다.


튜브교체 후에도 비는 조금씩 계속 내렸지만,
슬슬~ 양파밭 옆에 임시로 쌓아둔 낙엽도 치우고, 대파하고 상추 심을 공간도 만들어볼까 했는데,
성산쪽에서 펜션(C&P resort)을 하시는 정수원님 내외분이 집으로 방문...
근처에 목욕하러 오셨다가 들르셨다고... ^^


커피를 내려마시며 잠시 이야기를 나누다가, 중문에 가서 점심을 같이 했다.
(원래 모슬포에 해물짬뽕을 먹으려고 갔는데, 하필 문을 닫았;;; ㅎㅎ)




다녀와서 일단 양파밭에 자리가 좀 남아있으니 그 자리에 자색양파부터 심었고,
대파와 상추 자리를 만들려고 주변 정리를 하는데...
빗줄기가 너무 굵어져서, 다음날로 미루고 철수~ (우린 시간 많으니까... ㅋㅋㅋㅋㅋ)




저녁메뉴는 어제 대정오일장에 갔을때 이두형님이 사주신 갈치를 굽고 쌈을 먹기로~ㅋ
생각보다 얇아서 조리기는 뭐해서 구운건데, 싱싱해서 그런지 꽤 맛이 괜찮았다.



3조각씩 먹으려고 총 9조각을 구웠;; ㅋㅋㅋ



이건 내 몫~ㅋㅋㅋ




쌈 채소들은 용장금님이 된장에 양념들을 넣고 쓱쓱~ 만든 쌈장에 싸먹으니 맛있었고~
(우리한테 맛없는게 있긴 한걸까? ㅎㅎㅎ)






아까 정수원님이...
펜션에 있는 강아지 중 한 마리가 한달전쯤 출산을해서 3마리가 더 생겼다시며,
키울거면 데려다 키우라고 하셨는데... 지금은 우리가 데려와야 고생만 시킬거 같아서 고민을 좀 했지만,
시기만 빨라질뿐 강아지하고 고양이를 키울거긴 했으니, 일단 데려오기로 했다.
(사실은 12월 7일까지 어디로든 입양이 안되면 오일장에 데려가신다는 말이 맘에 걸려서... ^^)


저녁메이트도 한마리 키우시겠다셔서, 총 두마리가 구제받을수 있게 되었;;;
담주 월화수 중에 하루 날짜 잡아 다같이 성산으로 가서 두마리를 데려오기로 했다.




지금은...
용언니가 그 아이 데려오기전에 집부터 지어줘야한다며, 옆에 앉아서 캐드로 강아지집 스케치 중;;
ㅋㅋㅋㅋㅋㅋ




'탐나는도다-제주정착기 > 제주에 살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2/9 - 대문틈 봉쇄(?)  (0) 2011.12.09
12/8 - 강아지(들) 터전 마련  (8) 2011.12.08
12/7 - 연통 연장, 강아지(들) 살 곳 만들기  (10) 2011.12.07
12/6 - 귀엽;;; ^^  (19) 2011.12.06
12/5 - 새식구~!!  (12) 2011.12.05
12/2 - 새로운 가족이 생길 예정~ ^^  (4) 2011.12.02
11/30 - 제주시 나들이?ㅋ  (14) 2011.11.30
11/29 - 서귀포 나들이  (4) 2011.11.29
11/26 - 고마운 분들  (4) 2011.11.26
11/25 - 건강보험  (2) 2011.11.25
11/24 - 만두~!!  (8) 2011.11.24
  • 마루 2011.12.02 23:25 신고

    ㅎㅎ.... 또치 뭐여??? 강쥐... 난 대찬성이여.
    그리고 정수원씨에게 미안허지만 조금만 더 있다가 달라고 혀
    왜나면 강아지가 최소한 어미하고 8주 이상 있어야
    사회성도 좋고 몸도 건강허거든
    그니깐 꼭 그렇게 해달라고 혀.

    A House is not a Home without a Dog!

    • 또치 2011.12.02 23:36 신고

      안그래도 좀 더 엄마하고 있다가 데꼬 오면 안될까요?하고 이야기는 했었는데,
      그쪽도 다른 사정이 있는지, 7일까지만 데꼬 있을수 있다셔서... ^^

  • 나그니 2011.12.03 08:04 신고

    우하하하 캐드로 강아지집 ! 엄청난 최첨단 울트라 강쥐로 재탄생 하는 순간이네요.
    그런데 저녁메이트께서 집 비우는 일이 잦아지면 결국 두마리 다 키우시겠어요 ㅎㅎㅎ~

    사진이라도 한 장 부탁 !

    • 또치 2011.12.03 15:12 신고

      데려오면 당연히 사진도 틈틈히 찍어 올리겠죠~ ^^
      그리고 강아지집은... 집에 모아놓은 나뭇가지들로 만들거라,
      그리 럭셔리해 뵈지는 않을거 같으니 넘 기대 마셔요~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