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8. 3. 11:38

 

제주시에 일 보러 나간김에,

제주시 사는 고등학교동창 혜정이를 불러서 점심을 먹은 곳이다.

 

 

건물 외관만 봐선, 뭔가 바란스가 안 맞는 느낌이 들어서...

들어갈까 말까 좀 망설인 것도 사실이지만, 음식은 정말 맛있었다.

 

 

 

위치는 큰 길가 코너에 자리잡고 있고, 외관은 요렇다.

 

 

내부 모습

 

 

 

 

음식들이 나오기 시작~

 

이름은 다 못 외웠지만, 요렇게 한 세트다... ㅋㅋㅋ

(먹는 방법도 친절히 알려주신다)

 

 

사진을 찍고 있는데, 볶음밥과 쌀국수도 나왔다. 

 

 

메뉴의 종류가 많지는 않은 편(볶음밥 종류도 하나, 쌀국수 종류도 하나)이나,

하나하나의 맛이 다 괜찮았다.

 

특히 쌀국수는 육수를 사골로 직접 우려내서 만든다고 하는데,

그래서 그런가, 깊은 맛도 살짝 느껴졌던;; ㅎ

 

 

 

마지막으로 시켜먹은거~ 

 

 

 

냅킨인줄 알았던 것이 (뜨거운물에 데치지 않고 그냥 먹는) 쌀종이였던거~

(이렇게 싸 먹으면 된다고 시범을 보여주시는 중~ㅋ)

 

 

마지막에 먹은것이 제일 특이하고 맛있었다.

데치지 않은 종이에 싸먹으니 바삭하면서도 고소했던... ^^;;;;

 

 

메뉴중에 한가지만 빼고 다 맛보고 왔는데,

그 빠진 한가지를 맛 보러 조만간 출동을 해얄 듯하다~ㅋ

 

 

 

위치는 아래에... 

 

 

제주시 갈때 들를 식당이 한군데 더 생겼다~ ㅎㅎㅎ

 

다만, 이곳만은 초심을 잃지 않기를 바랄 뿐;;;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건입동 | 하노이안 브라더스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