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9. 15. 20:26

 

예방접종 끝난 기념(?)으로, 수리와 수지의 등록을 했다.

내부칩은 좀 그래서, 마리와 같은 외장형으루다가;;; ^^;;;

 

 

 

마리에 이어 수리와 수지까지 셋 다, 이젠 등록 강아지라는;;; ㅋㅋㅋ

 

 

 

 

그리고...

우리가 추석에 서울에 가 있을 동안, 녀석들은 가족상봉을 했다.

 

그 이전 며칠은 수수와 돌이가 우리집에서 머물렀으니,

온가족(?)이 지낸 기간은 총 일주일쯤?

 

 

수수네에서 보내온 사진 몇장을 올려본다.

(아래의 모든 사진은 다~ photo by 수수엄마(혹은 아빠?)임~)

 

 

 

이곳에 가면 녀석들이 베길까바 바구니를 깔아주는데,

두 녀석이 그 속에 폭~ 파묻혀서 자고 놀고~ㅎㅎㅎ

 

 

수지는 턱 받친채로 그냥 자고, 수리만 깨서 쳐다본다~ (사진찍는 소리에 깼을거~ㅋ)

 

 

마리는 동그란 바구니에~

 

 

 

자느라 정신없는 자기 식구들을 지키는(?) 가장, 수수~

 

 

가장의 책임감이 느껴지는 사진? ㅋㅋㅋ

 

 

요건 다른날인듯? 다른쪽에 묶여있는 수지와 수리~

 

 

마리는 얼굴털이 자꾸 눈을 찔러서 얼굴부분 털만 조금 깍았는데, 새로한 헤어스타일이 맘에 든 표정? ㅋ

 

 

녀석들도 표정은 살아있고~ㅋ

 

 

둘이서 잘 논다~ ^^ 

 

 

 

 

실컷 놀다가 잠도 자고~

 

 

 

 

베개 베고 자는 마리;; ㅡ.ㅡ

 

 

 

"3박4일동안 말썽쟁이 녀석들 맡아주느라 고생했어요~ ^^;;;"

 

 

 

 

  • Boiler 2014.09.15 20:51 신고

    소쿠리에서 자고 있는 강아지들이 너무 귀엽네요..^^

  • るか 2014.09.15 21:33 신고

    강아지들 넘 귀엽네요 ^^ 마당에서 너무 여유로워 보여요~

    • 또치 2014.09.15 22:03 신고

      줄이 길게 있는데다 비너로 묶은거라 생각보다 많은 거리를 움직일 수 있는데도,
      녀석들은 거의 바구니 부근에만 머물더라구요~
      저렇게 지내는게 편한가 봐요~ ^^

  • 세월따라 2014.09.16 04:13

    남의 가족들 돌봐 주는게 어려운데, 잘들 지냈네요.
    수수 아빠가 정말 가족 지키는듯한 포즈.. 좋네요 ㅎㅎ

    • 또치 2014.09.16 06:48 신고

      당연히 고맙죠~ ^^
      근데 수리랑 수지가, 아들로 생각하는 수수의 자식들이라 손주들인셈이니... 완전히 남은 아니란;;; ㅋㅋㅋ

  • 호기심과 여러가지 2014.09.18 17:24 신고

    잘 보고 갑니다.. 날씨가 쌀쌀해졌네요. 환절기 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