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11. 5. 17:37

 

얼마전 버터와 우유를 사 온 기념으로 저녁에 궈 먹은 빵사진부터... ㅋㅋㅋ

 

신기하게도, 손으로 반죽해서 만들때는 반나절만 나둬도 빵이 겉부분부터 딱딱해지기 시작하는데,

제빵기로 만든 빵은 하루가 지나도 딱딱해지지 않고 보드랍다~ ^^

 

 

 

 

 

겨울맞이 준비 두번째 이야기~

 

마당에 있는 마리랑 서로 보면서 지내려면 현관문을 열어놔야 하는데, 그러자니 바람이 늠 춥고;;;

 

지난주초에 현관문과 창문에 달 비닐을 주문했었는데,

그게 그저께(11/3) 도착을해서, 그날 바로 달았다~ㅋ

 

 

 

현관문과 부엌 옆문, 그리고 안방의 작은창용 비닐이 도착,  

 

 

 

 

일단 현관문부터 달아봤다.

 

아래쪽은 안 붙이고, 양옆하고 위쪽만 붙이면,

가운데가 자석이라 오갈때는 가운데를 가르고 다니면 되는... ^^

 

 

 

이건 안방의 작은창문~

창문을 열었다 닫았다 할수있게 원하는쪽에 자석을 달 수있게 해서 파는 제품이다. 

(안방의 큰 창문은 거의 열 일이 없어서, 비닐로 완전히 막아놨다~)

 

 

 

요건 부엌 옆의 문...

거의 쓰지는 않지만 나중에 창고를 만들면 출입문으로 써야하기에, 완전히 없에지는 않았는데,

이문도 홑창이라 이쪽으로 빠지는 열이 많아서, 비닐문을 달았다.

 

비닐을 덮고 원래대로 그 위에 (햇볕가리는 용도의) 발을 내려놓았다.

 

 

 

물건이 살짝 조잡해 뵈긴하지만...

현관문용 2개, 창문용 1개해서 배송비까지 전부 다해서 3만원가량 투자로

실내온도가 2도정도 올라갔으니 그걸로 만족을... ㅋㅋㅋ

 

 

그 이후로는, 자다가 새벽에 코 시려 깨는 일도 없어졌으며...

낮에 현관문을 열어놔도 바람이 많이 들어오지 않고, 마리도 잘 뵌다~ ^^;;; 

(하지만, 저 중간중간의 어설픈 곰돌이는 어쩔;;; ㅎㅎㅎㅎㅎ)

 

 

 

 

오늘...

오랫만에 점심에 스파게뤼를 해 먹었고~ㅋ

 

 

 

바람이 많이 부는데도,

마리녀석은 여전히 우리를 감시하느라 자리를 거의 뜨지를 않아서뤼... 늠 불쌍해 보이는거다... ㅡ.ㅡ

 

 

 

그래서 마포에서 쓰던건데 이사하다가 찢어져서 더 이상 쓸수 없게 된 카페트로,

마리 임시집(우리 감시초소?ㅋ)를 만들어줬다~ㅋ

 

 

용언니가 집안에 (카펫)털 날린다고 구박해서,

바늘하고 실 들고, 창고 가서 바느질했;;; ㅠ.ㅠ

 

 

아래는 내가 바느질하는 동안 옆에서 자는 마리를 찍었다는데, 내다리 한쪽도 같이 찍혔다~ㅋ

 

 

 

완성~ㅋ

 

마리 임시집을 바람을 등지게 해서 놓고 마리를 넣어줬더니,

어리둥절해 하면서도, 바람이 안 불어 좋은지 나오지는 않는... ㅋㅋㅋ

봐서 캠핑갈땐 둘둘 말아 가지고 다녀도 되겠습;;; ^^;;;;

 

 

 

녀석...

호두랑 같이 놀때도 같이 들어갈 수 있게 넉넉히 만들어놨더니,

지금은 완전 대자로 뻗어서 잔다... ㅎㅎㅎ

 

 

 

 

 

728x90
  • 매실 2012.11.05 19:38

    마리집 안에 양털을 깔면 그저 그만이겠군요!!!!!!!
    마리 누워자는 폼이 너무 사랑스러워요~~~~

    • 또치 2012.11.05 20:54 신고

      못쓰게된거든, 멀쩡한거든, 양털이 집에 없어서뤼... ㅋㅋㅋ

  • 박성준 2012.11.06 07:19

    2년차 겨울을 이제 시작하시는군요.
    이제는 겨울이 무섭지? 않으시죠?ㅋ

    • 또치 2012.11.06 10:08 신고

      무섭죠~ 오히려 작년이 무서운줄 모르고 덤볐다가 혼난거구요~ ㅋㅋㅋㅋㅋ
      다만, 한해 겪어봐서 올겨울이 어떨지 조금은 예상은 되니까 다행이랄까요? ^^

  • 유키 2012.11.06 15:48 신고

    제주도 겨울은 따뜻할 것 같은데 바다 바람이 만만치 않은가봐요...
    다른 거 보다 식빵만 눈에 들어오는 녀자 올림;; ㅋ

    • 또치 2012.11.06 16:09 신고

      아파트처럼 상하좌우 (다른)집으로 둘러쌓인게 아닌 단독주택이라 더 추울수도 있는데다,
      서울바람하고는 차원이 다른 바람이 부니까;;;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