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4. 20. 11:13

카메라도 2005년 1월부터 쓰던거 여적 쓰고 있고,
컴터도 몇년된거고, 노트북도 8년째 잘 쓰고있고~ㅋㅋ

근시일내에 (전자제품으로) 지른거라곤
재작년에 미국에서 공수받은, (지금 이글을 쓰고있는) 아이패드가 마지막이랄까?ㅎ

오늘 그 아이패드의 두번째 후속인 뉴아이패드를 질렀다~






실제로 손에 쥐려면 열흘가량은 기다려야 하겠지만...
그래도 좋다;;; 흐흐흐흐~


'또치 세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봄과 여름 사이?  (0) 2018.05.13
(오랜만에) 용언니 소식  (0) 2018.04.05
동물약품 직구하기  (2) 2017.09.11
3주만에 도착한 용언니 생일선물 개봉기~ㅋ  (10) 2013.03.24
열다섯번째 결혼기념일~ ^^  (14) 2012.12.29
백만년만의 지름~ㅋ  (4) 2012.04.20
쏟아지는 관심, 넘치는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  (4) 2011.10.14
장마 그리고 선물... ^^  (6) 2011.06.28
끄적끄적...  (2) 2011.04.18
새 장난감 예고?  (4) 2010.07.30
끄적끄적;;;  (10) 2010.06.16
  • 마루 2012.04.20 11:23

    ㅎㅎ... 그런다고 착헌 남푠이 되는 건 아니지만 나도 울 마누라 아이패드... 사주기로혀써.
    돈은 당근 내가 치루고 주문혀서 이런저런 어플 깔아주고 기타딩딩은 범이 몫여.. !!!

  • 막다이버 2012.04.20 13:27

    축하드립니다 ㅋㅋ 화면이 되게 좋다던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