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식 레스토랑, 나마스떼 (나마스테)

2008. 12. 1. 15:24그밖의 세상/맛-사먹은것

 
매번 에베레스트만 가다가, 이번엔 나마스테를 한번 가보기로 하고
실험실에 박사과정으로 와 있는 인도 학생과 또 다른 학생을 데리고 나섰다.

에베레스트는 동대문약 3번출구와 동묘역 8번출구 사이에 있지만,
나마스테(나마스떼)는 동묘역 5번출구로 나가면 바로 보인다.



분위기는 뭐 개인 취향이니 접고,
식기가 에베레스트(이하 '에베')는 무거운 네팔 전통(?) 접시와 주전자인 반면에,
나마스떼(이하 '나마')는 보통 접시~





카레 종류나 가짓수는 전체적으로 비슷한거 같고,
다만, 나마쪽엔 해물관련 카레도 있다는것이 다른 점이다.

카레 맛은 종류에 따라 양쪽에서 잘하는 것이 비슷하게 다른데,
개인적인 취향으론, 카레만 보면 나마쪽이 살짝 승~

그러나, 난에선 에베쪽의 압도적 승리~
에베는 담백하고 질리지 않는 맛이 일품인데, 나마쪽은 갈릭난을 먹어도 살짝 느끼했다.





또, 탄두리 치킨이나 서모사 등등은 맛이 비슷했고,
그 외에 라씨도 맛이 비슷했다.
플레인 라씨 외에, 에베쪽엔 망고와 딸기가 있었고,
나마쪽엔 바나나가 포진해 있었는데, 나름 잘 어울리는 맛이었다.


전체적인 평점으론 우열을 가리기 힘든 면이 많았으나,
나마스떼쪽에 난만 좀 덜 느끼하다면, 나마스테를 자주 갈거 같은...
그런 미묘한 차이랄까? ㅋㅋㅋ


그래서 또치가 내린 결론은,
난이 주로 생각나면 에베레스트, 난 외의 다른것이 더 생각나면 나마스테~ ㅎㅎ
===3=3=3=333



마지막으로, 나마스테에 함께간 사람들~ ^^




728x9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숭인제2동 | 나마스테 본점
도움말 Daum 지도
  • 프로필사진
    유키2008.12.02 17:06 신고

    그래도 지리적 이점에 에베레스트 영등포점에 백만스물두표;;; ㅡ.ㅡ+

  • 프로필사진
    강황2008.12.24 19:13

    흠.... 나마스테에 갈릭난 많이 인기있는 데... 곱게 다진 마늘을 붙여 화덕에 구워낸 다음 버터를 듬북 발라줍니다. 그래서 느끼한지는 모르겠으나 고소한 향이 얼마나 좋은데요...

    • 프로필사진
      또치2008.12.25 16:08 신고

      입맛이야 개개인에따라 다르니까요~
      이글을 에베레스트와의 '상대적인 비교'쯤으로 봐주시면 되겠습니다~ ^^

  • 프로필사진
    알 수 없는 사용자2008.12.29 17:56

    인도음식을 무지 좋아하는데.. 꼭 가봐야겠습니다.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프로필사진
      또치2008.12.30 12:22 신고

      맛이라는게 사람에따라 느낌이 달라서요~
      너무 기대는 많이 하지마시고, 한번 어떤가 가보자~는 생각으로 맘 편히 가시길... ^^
      그리고 동대문역 3번출구에 있는 에베레스트도 한번 가보셔요~